키포인트 : 와이브로를 무료로 제공한다.
진리가 오즈에서 KT로 바뀔지도 모르겠습니다.
시작에 앞서 간단한 먹거리로 샌드위치가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그렇지 않아도 밥먹고 올 시간이 안되서 고민했는데... 잘 먹었습니다.

UI가 모두 13개의 화면으로 구성 되어 있습니다.
위쪽은 정보 화면들... 뉴스, 날씨, 일정, 교통정보, 지도정보, 주식등등..
가운데줄은 Life... 즐겨찾기(웹), 사진, 전화번호, 날씨, 음악, 뮤비, 동영상..
아래는 앱들...
니들 앱을 팔아주는 내돈 내야돼?, 게임 두번 다운 받으면 패킷 다쓰네...OTL, 내 휴대폰의 인터넷 버튼은 봉인!!!
이러한 패킷 요금의 두려움을 없에자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합니다.

여러차례 강조하시던 건데...
패킷 요금에 대한 공포를 없에는것만이 무선 인터넷 시장을 키우는 해결책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3G망은 음성통화 품질을 위해 개방 못하지만 나머지 와이브로와 와이파이는 개방 하겠다...라는 정책.

FMC는 와이브로에서 못쓰나 보네요. 넷스팟과 와이파이만 무료로 이용

인터넷 전화도 무료패킷으로 사용하고, 앱스토어도 무료 패킷으로 이용, 생활정보도 , 실시간 스트리밍도 무료로...
와이브로나 주변에 AP만 있다면 무료로 즐길수 있습니다.

쿡AP라고 하는 가정용 넷스팟 AP(3만원 가량)도 무료로 뿌리겠다고 합니다.

FMC의 기본료는 무료로 제공

와이브로와 와이브로와 넷스팟, 와이파이망에서는 패킷요금이 무료이고,
FMC 서비스도 070요금으로 통화가 가능합니다.

DMB 대신 DMB채널에 상응하는 실시간, on demand 제공

와이브로를 넣으면서 사용자가 수긍할만한 두께를 맞추기 위해 DMB를 뺐다고 합니다.
기존폰에서 DMB를 빼는 대신 무료 실시간 방송과 VOD를 제공합니다.

데이터 요금제는 기존 요금제에 데이터를 추가하는거고 데이터 번들 요금제는 기본료금이 포함되어 있는겁니다.
따라서 자신이 쓰던 요금제에 쇼스마트100 쓰면 5000원만 추가하면 150MB의 3g데이터와 와이브로는 무료로 쓸수 있는겁니다.
정통부 때문에 한시적인 날짜를 정했는데, 그후로도 어떻게든 무료 프로모션을 유지하겠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12:40초 부분
추가: 2010.3.31 까지 5GB 무료, 이후 무료 패킷을 1GB로 하든 2GB로 하든 용량은 미정이지만 무료정책을 유지하겠다




정보 앱들이 설정에 의해 자동 또는 수동으로 업데이트 됩니다.


GPS와 연동한 실시간 위치 정보들이 표시됩니다.
좌측은 온라인상의 미디어, 오른쪽은 로컬에 다운 받은 미디어가 표시됩니다.
사진을 찍으면 방금찍은 사진이 썸네일 제일 앞쪽에 표시 됩니다.
QOOK & SHOW 로고는 바꾸겠다는 말을 언뜻 들었는데 언제 바꾸겠다는 건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DMB 대신 SHOW TV를 (MBC,KBS,SBS 포함)실시간 스트리밍으로 무료로 볼수 있습니다.

다음지도에 GPS 연동으로 현재 위치가 표시되고 있습니다.

삼성과 KT가 고심한 흔적이 곳곳에서 보이더군요.
UI도 사용자한테 최대한 편하게 만들었고, 실제로 햅틱UI 같은거 보다는 편했습니다.
하지만 역시나 WM의 한계는 어쩔수 없더군요. UI가 실시간 반영되는 뮤직앨범, 동영상 앨범, 사진 목록등 화면에서는 여지없이 버벅이고 있었습니다.

다음 지도의 위성지도 화면에서는 와이브로의 장점을 잘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상당히 쾌적하게 지도를 브라우징 할수 있었습니다. 웹서핑도 꽤 빠르게 뜨더군요.

H/W나 UI, app은 그러려니 하고 있던것이고, 와이브로를 무료 개방 하겠다는것은 상당히 충격이었습니다.
현제 와이브로를 내장하고 있는 옴니아는 쇼옴니아 뿐인데, 아이폰의 쇼크가 미쳐 진정되기도 전에 와이브로 무료 개방이라는 2차 쇼크로 SKT와 LG는 경쟁력을 잃어 버렸다고 말하고 싶네요.
SKT는 안드로이드 밖에 없을거 같은데 안드로이드가 나올때 까지 잘 버티려나요? 버티겠죠? ^^

이제는 쇼옴니아와 아이폰의 대결만 남은 것 같습니다.
아이폰의 편리한 UI 이냐 아니면 쇼옴니아의 와이브로 무료 패킷이냐....
egg에도 와이브로를 무료로 개방해준다면 아이폰으로 가면 좋겠지만...그렇게는 안할것 같고 쇼옴니아에만 개방할것 같습니다.

정말 한치앞도 모르게 변하는 요즘 모바일 시장을 보면 가슴이 두근거립니다.
어찌됐든 사용자를 배려해서 변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추가, 쇼옴니아의 쿼티 터치 키보드의 영문 자판을 써봤는데 상당하던데요. 오타도 하나 없이 깔끔 정확하게 입력되던데요.
이정도까지 발전했다는 사실에 놀랐습니다. 이정도면 버튼식 쿼티가 없어도 되겠다 싶더군요.
한글자판도 쿼티로 만들어도 되겠던데....느린 천지인 버리고...
여러분이 써보신 쿼티 터치 키보드의 느낌은 어떠셨나요?

'Mobil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성 갤럭시A폰이 이슈에 대한 생각  (0) 2010.05.11
쇼 옴니아 시연회를 다녀왔습니다.  (2) 2009.12.17
  1. BlogIcon olleh blog 2009.12.18 17:23 신고

    안녕하세요. 펩시맨님~ olleh kt 블로그 운영자입니다.
    이렇게 다시 만나뵙게 되어 매우 반갑습니다~~
    어제 시연회는 즐거우셨는지요. 사진 상으로 봐서는 앞 쪽에 앉으신것 같은데~(집중하시고 본 흔적이 곳곳에..!!) 좋은 시간이 되셨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저희 블로그에 어제 동영상도 업데이트 되었으니(http://blog.kt.com/52) 꼭 찾아와주세요>_< 열심히 하는 kt가 되겠습니다.

    • BlogIcon pepsiman 2009.12.18 17:27 신고

      안녕하세요 olleh kt님

      어떻게 여기까지 오셨나요? 신기 신기 ^^;
      블로그는 이미 봤고요. 제 포스팅에도 퍼왔습니다.
      퍼온게 문제가 되면 알려주시고요.
      저는 중앙에 앉아 있었습니다.
      궁금한거 많은데 트윗 드리겠습니다. ㅎㅎㅎ

+ Recent posts